자유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No Attached Image

2018년 서울시 지방선거 대응 기자회견 _노동권

 

2018.04.10.

노들센터 김상희

 

안녕하세요? 저는 노들장애인자립생활센터에서 활동하고 있는 김상희입니다.

저는 이 노동권에 대한 발언을 준비하면서 잠시 어릴 적 일을 생각했습니다. 초등학교 시절 학교 선생님으로부터 넌 꿈이 뭐니?’ ‘넌 나중에 어떤 일을 하고 싶니?’ 이런 질문을 받은 적이 없었습니다. 저도 비장애 아동들처럼 꿈이 수시로 바뀌었는데 아무도 제게 미래의 노동을 할 수 있는 사람으로 여기지 않았던 것입니다.

성인이 된 이후 저는 더욱더 노동에 대한 열망이 무척이나 컸습니다. 왜냐하면 돈을 벌어야 제가 원하는 삶을 살 수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노동 현장에 진입은 불가능했습니다. 저는 학벌도 없으니 학력 제한에서 제외가 되었으며 언어장애가 있으니 전화 상담원도 할 수가 없었습니다, 손에 장애가 심해서 타이핑 치는 업무조차 제게 맞지 않았습니다. 이런 제 상황과 맞는 일을 찾는 것은 어지럽게 이어진 미로 속처럼 아무리 출구를 찾아도 답이 나오지 않을 것 같았습니다. 세상에 다양한 직업이 있다지만 중증장애인인 제게는 그 다양한 직업군은 텔레비전에서나 볼 수 있는 나와 상관없는 사람들의 이야기이었습니다.

하지만 저는 장애운동 단체에서 활동을 시작하게 되면서 제가 그렇게 쓸모없는 인간은 아니었음을 알게 되었습니다, 몇 년 전에는 실제로 노동을 하는 공간에서 노동자로 일을 해 본 경험도 해 보았습니다. 저는 이러한 경험을 통해 한 가지 사실을 알게 되었습니다. 제가 가진 가능성에 대해 조금 다른 상상으로 제 장애와 몸을 바라봤다면 노동을 할 수 없는 사람으로 낙인찍히는 일은 없었을 것입니다. 저는 중증장애인 5천명 고용 지원이 너무 적다고 생각합니다. 더 많은 노동 현장에서 비장애중심의 노동 환경을 깨고 그들만의 세상에 균열을 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끝으로 저는 이런 생각을 해 보았습니다. 중증장애인에게 노동은 돈을 벌기 위한 목적 외에도 어떤 의미가 있을지...그것은 이 사회에서 중증장애인으로써 지워졌던 자신의 존재를 되돌리는 과정이 포함되었다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기존 사회가 추구하는 노동의 기준과 개념이 바뀌지 않는다면 중증장애를 가진 이들은 사회에서 지워진 존재로 살아갈 수 없습니다. 따라서 중증장애인 노동권을 함께 쟁취해나갔으면 좋겠습니다. 투쟁!!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9 [비마이너] 바닥에 닿지 않는 오체(五體)가 남아있다 노들센터 2018.06.03 6
158 [한겨레 ] [영상] ‘권영진 자유한국당 대구시장 후보 폭행’ 진실은? 노들센터 2018.06.03 5
157 [함께걸음] 누구에게나 ‘1층이 있는 삶’을 위해 노들센터 2018.05.11 25
» [발언문] 서울시 지방선거 대응투쟁선포 기자회견_김상희 활동가 file 노들센터 2018.04.15 27
155 [발언문] 종로구 장애인자립생활 권리보장 나무를 심자 기자회견_최영은 권익옹호활동가 노들센터 2018.04.15 23
154 [발언문] 장애인수용시설폐쇄법 결의대회_추경진 권익옹호활동가 file 노들센터 2018.04.15 24
153 [경향신문] 어느 탈시설 장애인의 '해방의 경제학' 노들센터 2018.04.12 28
152 [비마이너] 장애계-정부 간의 각종 민관협의체TF 진행사항 file 노들센터 2018.04.12 27
151 [에이블뉴스] 장애인재단 ‘2018 드림카 프로젝트’ 상반기 접수 노들센터 2018.03.24 42
150 [에이블뉴스] 저소득 장애가정 LED조명 설치 노들센터 2018.03.24 22
149 [함께걸음] 이재용과 박경석, 공평한 재판을 받을 권리는 어디에 노들센터 2018.03.17 18
148 [MBC뉴스] "경고했는데도.." 장애인 '휠체어리프트' 사고 늘어 노들센터 2018.03.17 28
147 성소수자들 개정되는 한번에 성소수자 인권을 새겨라 이상우_아기예수 2018.02.26 42
146 등급제 폐지 후 장애인 연금 새 기준 논의. 여전히 공회전 이상우_아기예수 2018.02.19 93
145 [레디앙] “평창·평화·평등 올림픽” 장애·인권단체, 3평 투쟁 선포 노들센터 2018.02.04 40
144 [MBC뉴스] 충남 '인권조례' 전국 첫 폐지..반발 확산 노들센터 2018.02.04 29
143 [세바시] 당신에게 장애인 친구가 없는 이유 노들센터 2018.01.28 77
142 [한겨레칼럼-홍은전] 비장애인으로 살아간다는 것 file 노들센터 2018.01.09 45
141 [오마이뉴스] 주거복지 로드맵에 없는 홈리스의 주거권을 찾아서 노들센터 2018.01.09 37
140 [연합뉴스TV] 최저임금 올라도 월급 5만원.."장애인이라서" 노들센터 2018.01.09 30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