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No Attached Image

최저임금 올라도 월급 5만원.."장애인이라서"

이지원 입력 2018.01.04. 10:08 
 
 
 

[앵커]

역대 가장 큰 폭의 최저임금 인상에도 한 달 월급이 고작 5만원이라면 믿으시겠습니까.

중증장애인들에겐 현실입니다.

법적으로 최저임금 적용을 받지 못하기 때문인데요.

박수주 기자입니다.

[기자]

중증장애인들이 40여일째 점거농성을 벌이고 있는 현장입니다.

공단 벽에는 중증장애인과 가족들이 적은 종이들이 이렇게 곳곳에 붙어있는데요.

하나 하나 보면, '한 달에 5만원을 받고 작업장에서 일한 지 몇년 째다. 내 자식도 노동자다,' '나도 직업을 원한다'는 내용 등이 적혀 있습니다.

월급 5만원.

중증장애인은 최저임금 적용을 받지 못하게 한 법 조항 때문에 가능하다는 게 이들의 설명입니다.

최저임금법은 장애로 근로능력이 현저히 낮다고 판단될 경우 최저임금보다 낮은 임금을 줄 수 있도록 하고 있습니다.

주로 중증장애인이 해당되며, 규모는 해마다 크게 늘고 있습니다.

국가인권위가 조사한 중증장애인 평균 최저시급은 2천630원이었습니다.

전체 장애로 넓혀도 낮은 건 마찬가지. 최근 8년 사이 비장애인과의 격차는 10배 넘게 벌어졌습니다.

게다가 고용부 인가만 받으면 각 작업장이 별다른 기준 없이 임금을 결정할 수 있어, 월 10만원도 손에 못 쥐는 경우도 많습니다.

<김경자 / 자폐성장애인 어머니> "그 정도 가지고 이 친구가 살아야 돼요. 그러면 뭘 하고 살 수 있겠어요. 저희가 없고 아이가 이삼십년 더 살아가야 할 텐데…"

그러나 대부분 생산성이 낮아 최저임금까지 주면 일자리만 대폭 줄어들 거란 우려도 만만치 않은 상황.

이에 대해 고용부는 공단과 태스크포스를 꾸려 장애인고용장려금을 확대해 최저임금을 보전하는 방안 등을 검토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연합뉴스TV 박수주입니다.

연합뉴스TV : 02-398-4441(기사문의·제보) 카톡/라인 jebo23

(끝)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7 [함께걸음] 누구에게나 ‘1층이 있는 삶’을 위해 노들센터 2018.05.11 14
156 [발언문] 서울시 지방선거 대응투쟁선포 기자회견_김상회 활동가 file 노들센터 2018.04.15 23
155 [발언문] 종로구 장애인자립생활 권리보장 나무를 심자 기자회견_최영은 권익옹호활동가 노들센터 2018.04.15 18
154 [발언문] 장애인수용시설폐쇄법 결의대회_추경진 권익옹호활동가 file 노들센터 2018.04.15 17
153 [경향신문] 어느 탈시설 장애인의 '해방의 경제학' 노들센터 2018.04.12 23
152 [비마이너] 장애계-정부 간의 각종 민관협의체TF 진행사항 file 노들센터 2018.04.12 22
151 [에이블뉴스] 장애인재단 ‘2018 드림카 프로젝트’ 상반기 접수 노들센터 2018.03.24 36
150 [에이블뉴스] 저소득 장애가정 LED조명 설치 노들센터 2018.03.24 20
149 [함께걸음] 이재용과 박경석, 공평한 재판을 받을 권리는 어디에 노들센터 2018.03.17 17
148 [MBC뉴스] "경고했는데도.." 장애인 '휠체어리프트' 사고 늘어 노들센터 2018.03.17 27
147 성소수자들 개정되는 한번에 성소수자 인권을 새겨라 이상우_아기예수 2018.02.26 40
146 등급제 폐지 후 장애인 연금 새 기준 논의. 여전히 공회전 이상우_아기예수 2018.02.19 87
145 [레디앙] “평창·평화·평등 올림픽” 장애·인권단체, 3평 투쟁 선포 노들센터 2018.02.04 40
144 [MBC뉴스] 충남 '인권조례' 전국 첫 폐지..반발 확산 노들센터 2018.02.04 29
143 [세바시] 당신에게 장애인 친구가 없는 이유 노들센터 2018.01.28 75
142 [한겨레칼럼-홍은전] 비장애인으로 살아간다는 것 file 노들센터 2018.01.09 45
141 [오마이뉴스] 주거복지 로드맵에 없는 홈리스의 주거권을 찾아서 노들센터 2018.01.09 36
» [연합뉴스TV] 최저임금 올라도 월급 5만원.."장애인이라서" 노들센터 2018.01.09 30
139 [한겨레 칼럼] 서울로 7017 위에서 / 홍은전 노들센터 2017.12.16 39
138 [한겨레칼럼-홍은전] 시뻘게진 눈알 / 홍은전 노들센터 2017.12.16 19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Next
/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