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운동뉴스

조회 수 8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죽음은 가장 먼저 시설의 문을 두드렸다
코로나19가 드러낸 시설 수용의 민낯
 
등록일 [ 2020년05월06일 16시13분 ]
 
 

1588749206_54592.jpg코로나19 사망자를 애도하는 얼굴 없는 영정사진 11개가 국가인권위원회 계단에 놓여있다. 그 앞에는 국화꽃 한 송이씩 놓여있다. 사진 박승원
 

2019년 12월, 아시아를 중심으로 퍼져나가기 시작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아래 코로나19)는 불과 5개월 만에 전 세계를 장악했다. 코로나19로 인한 피해는 국경에 상관없이 같은 모습으로 나타나고 있다. 바이러스는 차별 없이 우리를 공격했지만, 이에 대한 우리 사회의 대응은 차별적이었다. 

 

장애인은 코로나19에 취약한 집단 중 하나이다. 많은 국가에서 내놓은 코로나19 대응방안은 장애인의 삶과 건강에 대한 고려가 누락되었다. 대인서비스가 삶을 이어가기 위한 필수적 요건인 장애인들은 자가격리와 물리적 거리두기의 시대에 비장애인보다 더 큰 피해를 겪어야 했다. 한정된 의료적 자원을 배분하는 과정에서는 장애인의 생명에 대한 사회의 차별적 인식이 노골적으로 드러나기도 했다. 세계 각국에서, 장애인은 종종 치료 후순위로 밀려났다. 각국에서 감염 확산 방지를 위해 내놓은 긴급조치와 예방조치, 코로나19에 관한 정보는 장애인이 접근가능한 형태로 제공되지 않았다. 길어진 격리조치는 여성, 특히 장애여성에 대한 가정폭력 증가로 이어졌다. 각국에서 시행하는 원격교육시스템은 장애아동의 교육권을 보장하기에 불충분했다. 장애인에게 편중된 피해 사례들을 목도하며, 전 세계 장애계는 장애포괄적 재난대응 시스템 마련을 요구하는 목소리를 높였다. 

 

그러나 우리가 차별을 인지하는 현장에서도 보이지 않은 사람들이 있었다. 잊혀진 사람들; 바로 시설 거주 장애인이다. 공간 과밀 및 개인공간 부재는 물론, 개인별 건강 관리나 위생 수칙 준수가 극히 어려운 인력 구조, 집단 활동 중심의 프로그램, 획일적 통제 등, 시설 형태는 감염병에 취약할 수밖에 없는 구조를 가지고 있다. 그리고 이러한 구조적 취약성은 슬프게도  북미, 유럽, 아시아 등 세계 전역의 거주시설, 그룹홈, 요양시설, 정신병원에서 발생한 수많은 실제 사례로 증명되었다. 

 

미국 뉴욕장애인권익옹호모임(New York Disability Advocates)의 조사에 따르면, 뉴욕시 및 인근 지역 내 그룹홈 및 이와 유사한 기관 거주자들은 전체 인구에 비해 코로나19에 감염될 확률은 5.34배, 감염으로 사망할 확률은 4.86배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3월 8일 기준, 스페인 마드리드에 있는 요양원에서만 코로나19로 4,260명이 사망했고, 4월 7일 기준, 프랑스의 코로나19 사망자 1/3이 요양원에서 나왔다. 인도네시아에서는 정신병원 내 병실에 한 병동에 20~30명가량이 수용되는 과밀화로 인해 사회적 거리두기가 사실상 불가능한 점, 정신장애인에 대한 편견으로 인해 제대로 된 정보가 제공되지 않고 있는 점 등으로 코로나19 감염 확산 우려가 제기되고 있다. 

 

이는 코로나19 대응에서 세계적으로 박수받고 있는 한국에서도 예외가 아니었다. 한국 정부의 코로나19 대응은 국제 표준 모델로도 거론되고 있을 만큼 빠르고 공격적이었지만, 시설거주 장애인을 위한 ‘드라이브 스루 검사’는 없었다. 시설 거주 장애인은 ‘국민의 생명을 지키기 위한’ 정부 대응에서 배제되었다. 마치 지역사회에서 떠밀려나 시설로 들어갔던 것처럼.

 

그리고 코로나19로 인한 죽음은 가장 먼저 시설의 문을 두드렸다. 한국의 첫 코로나19 사망자는 청도대남병원 정신병동에서 나왔다. 20년간 장기입원 중이었던 그의 사망 당시 몸무게는 42kg. 사망자가 나고 나서야 한국 사회는 해당 정신병동 입원환자 102명 중 101명이 감염되었다는 사실을 뒤늦게 파악했다. 이 중 7명이 사망했다. 청도대남병원의 코로나19 치사율은 7%, 한국 전체 치사율 2.27%에 비해 3배 이상 높다. 

 

한국정부는 시설거주 장애인에 대한 대응책을 내놓았으나, 이는 ‘예방적 코호트격리’, 즉 무책임한 집단격리에 불과했다. 그러나 카탈리나 데반다스 유엔 장애인권리 특별조사위원(UN Special Rapporteur on the rights of persons with disabilities, Catalina Devandas)이 우려했듯, 시설 외부와 접촉이 제한된다면 “장애인은 시설 내에서 이뤄지는 학대나 방임에  무방비하게 노출될 것”이다. (“Limiting their contact with loved ones leaves people with disabilities totally unprotected from any form of abuse or neglect in institutions.”)

 

코로나19는 우리에게 많은 과제와 고민을 던졌다. 이 문제를 간과한다면, 인류는 앞으로 도래할 수많은 새로운 형태의 위협에 또다시 빠지고 말 것이다. 코로나19가 드러낸 이 사회의 많은 문제 중 하나는 인간의 삶에 대한 근본적 질문이다. 격리의 시대, 우리는 역설적으로 사회적 연결의 소중함을 깊이 각인했다. 그렇다면 우리는 되물어야 한다. 사회적 격리가 왜 비장애인에게는 비상적 상황에서, 아주 제한적으로 요구되는 반면, 장애인에게는 평생에 거쳐 당연한 것으로 강요되어야 하는지. 돌봄과 복지의 외피를 쓴 강요된 사회적 격리는 과연 누구를 위한 것인지. 

 

우리는 이미 무엇을 해야 하는지 알고 있다. 2020년 4월 현재 전 세계 181개국이 비준한 유엔장애인권리협약 제19조는 장애인이 다른 사람과 동등한 선택을 통해 지역사회에서 살 수 있는 동등한 권리를 가지며, 장애인이 이러한 권리를 완전히 향유하고 지역사회로의 완전한 통합과 참여를 위해 효과적이고 적절한 조치를 취할 의무가 정부에 있음을 명시했다. 

 

국제사회가 유엔장애인권리협약을 그저 듣기 좋은 말을 남기기 위해 만들고, 또 비준한 것은 아닐 것이다. 약속은 지키기 위해 존재한다. 그리고 이제는 각국 정부가 이 약속을 이행하기 위한 걸음을 떼야 할 때이다. 우리는 2030년까지 ‘누구도 배제되지 않는 세상’을 만들겠다고 선언했고, 이 선언이 공허한 울림에 그치지 않게 하려면 시설의 벽을 부숴야 한다. ‘정상의 범주’를 가르고 구분 짓는 사회를 구축해온 오랜 역사를 끝낼 중대한 기로 앞에 우리는 서 있다. 

 

한국장애포럼은 한국 정부를 포함한 모든 정부에 탈시설 정책 이행을 촉구한다. 우리는 많은 국내외 동료들과의 소통을 통해 거주시설 문제가 마치 코로나19처럼, 국경을 불문하고 같은 양상으로 인간의 존엄을 훼손해왔다는 것을 알게 되었다. 수많은 사람들이 단지 장애가 있다는 이유만으로, 사회와 구분된 시설 담장 안에서 학대당하고, 방치되고, 강제노동을 하고, 죽어 나갔다. 아주 오랫동안, 장애인은 사회에 진정으로 소속되지 못했고, 이는 현재도 진행 중이다.

 

이 오랜 격리와 배제의 역사를 이제는 끊어야 한다. 시설을 폐쇄하고, 주거, 소득, 활동지원, 이동지원 등 장애인이 지역사회에 완전히 통합되어 사회 구성원으로 건강하고 행복한 삶을 살 수 있는 제도를 구축해야 한다. 배제와 폭력이 아닌, 통합과 존엄을 향한 중대한 결단이 필요하다. 이제는 시대착오적 관행을 끝내고 말 아닌 실천으로 ‘누구도 배제되지 않는 세상’을 만들어갈 것을, 국제사회에 촉구한다. 

최한별 한국장애포럼 간사 beminor@beminor.com

기사원문 :  https://beminor.com/detail.php?number=14637&thread=04r13


  1. [비마이너]장애인 유권자 100명, ‘소중한 한 표’ 행사하고 싶다… 집단 차별 진정

    장애인 유권자 100명, ‘소중한 한 표’ 행사하고 싶다… 집단 차별 진정 장애인의 참정권 배제, 장애인의 목소리 담긴 정책 만들지 못하는 결과 불러와 대통령선거, 지방선거 열리는 2022년까지 근본적 대책 마련해야   등록일 [ 2020년05월22일 11시35분 ]    ...
    Date2020.05.22 Views3
    Read More
  2. [비마이너]뚜렛증후군, 처음으로 장애인등록 이뤄져

    뚜렛증후군, 처음으로 장애인등록 이뤄져 지난 10월 대법원판결 적용 첫 사례 복지부 “법령상 미규정된 장애유형 예외적 장애판정 절차 제도화 계획”   등록일 [ 2020년05월19일 21시23분 ]     세종시 보건복지부 전경. 사진 박승원   처음으로 중증 뚜렛증...
    Date2020.05.22 Views5
    Read More
  3. [에이블뉴스]발달장애인 읽기 쉬운 자료제작 ‘무료이미지’ 제공

    발달장애인 읽기 쉬운 자료제작 ‘무료이미지’ 제공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0-05-18 09:02:41  ▲ 발달장애인을 위한 읽기 쉬운 자료제작에 필요한 무료이미지를 제공한다.ⓒ읽기쉬운자료개발센터 알다 전국장애인부모연대 읽기쉬운자료개발센터 알다가 발...
    Date2020.05.20 Views7
    Read More
  4. [비마이너]합천고려병원 정신장애인 사망에 인권위 “개인 일탈 행위 강해”

    합천고려병원 정신장애인 사망에 인권위 “개인 일탈 행위 강해” 22년 전, 해당 병원에서 가혹행위로 환자 15명 집단 탈출하기도 장애계, 인권위에 진정하며 전수조사 요구했지만 인권위 “어렵다” 답해   등록일 [ 2020년05월18일 18시09분 ]     경남 ‘합천고...
    Date2020.05.19 Views5
    Read More
  5. [에이블뉴스]빗속 “장애인 참정권 보장” 외로운 투쟁

    빗속 “장애인 참정권 보장” 외로운 투쟁 차별 개선 요구에 ‘면담 거부’…“책임 가져야”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0-05-19 15:02:24  ▲ 19일 비가 주룩주룩 내리는 경기도 과천에 있는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앞에서 장애인차별금지추진연대 등 6개 단체로 구...
    Date2020.05.19 Views5
    Read More
  6. [비마이너]“강원도 장애인들의 자립생활 보장하라” 강원420투쟁단 출범 선포

    “강원도 장애인들의 자립생활 보장하라” 강원420투쟁단 출범 선포 강원도에 67개 시설 있어… ‘탈시설 자립지원 5개년 계획’ 수립해야 이동권, 활동지원, 교육권 보장 요구하며 강원도지사 면담 촉구   등록일 [ 2020년05월14일 15시49분 ]     장애계가 14일 ...
    Date2020.05.19 Views5
    Read More
  7. [news1]서울시, '중증장애인'에 공공일자리…사업 수행기관 모집

    서울시, '중증장애인'에 공공일자리…사업 수행기관 모집 올해 시비 12억원 투입해 260명에게 시범사업 (서울=뉴스1) 이진호 기자 | 2020-05-14 11:15 송고 기사보기 네티즌의견 인쇄   확대   축소     © News1 서울시가 스스로 일상생활 영위가 어려운 최중...
    Date2020.05.15 Views16
    Read More
  8. [에이블뉴스]‘장애인평생교육시설 지원 강화’ 1인시위 돌입

    ‘장애인평생교육시설 지원 강화’ 1인시위 돌입 서울교육청 협의체 구성 약속 ‘묵묵’…교육감 면담 요구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20-05-11 15:59:24  ▲ 11일 1인시위에 나선 노들장애인야학 김명학 활동가.ⓒ전국장애인야학협의회 전국장애인야학협의회(전장...
    Date2020.05.13 Views6
    Read More
  9. [비마이너]‘혹시나 했는데 역시나’ 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도 계속된 장애인 차별

    ‘혹시나 했는데 역시나’ 21대 국회의원 선거에서도 계속된 장애인 차별 130여 건, 장애인 차별사례 접수… 발달장애인 투표보조 내용 삭제로 투표 못 하기도 장추련 등 참정권 대응팀 “중앙선관위원장 15일까지 답변 달라” 면담 요청   등록일 [ 2020년05월07...
    Date2020.05.08 Views7
    Read More
  10. [비마이너]중증장애인 ‘기생적 소비계층’ 취급하는 노동시장 구조 바꿔야

    중증장애인 ‘기생적 소비계층’ 취급하는 노동시장 구조 바꿔야 ‘장애인고용촉진법’ 제정 30년… 장애인의무고용률 3.4%· 최저임금도 제외 420공투단, “생산성 중심 아닌 중증장애인의 권리중심의 공공일자리로 나아가야”     등록일 [ 2020년05월01일 18시13분...
    Date2020.05.08 Views14
    Read More
  11. [비마이너]죽음은 가장 먼저 시설의 문을 두드렸다

    죽음은 가장 먼저 시설의 문을 두드렸다 코로나19가 드러낸 시설 수용의 민낯   등록일 [ 2020년05월06일 16시13분 ]     코로나19 사망자를 애도하는 얼굴 없는 영정사진 11개가 국가인권위원회 계단에 놓여있다. 그 앞에는 국화꽃 한 송이씩 놓여있다. 사진...
    Date2020.05.08 Views8
    Read More
  12. [비마이너]서울시, ‘휠체어 사용자 승차거부 신고센터’ 신설

    서울시, ‘휠체어 사용자 승차거부 신고센터’ 신설 승차거부 시 ‘02-2133-2258’로 민원 신고 가능... 최대 자격취소까지 신고 사례를 바탕으로 버스회사 평가에 반영     등록일 [ 2020년05월06일 17시20분 ]     서울시 정문. 사진 박승원 앞으로 휠체어 이용...
    Date2020.05.08 Views6
    Read More
  13. [비마이너]포항시, 경북 최초로 24시간 장애인 활동지원서비스 시작

    포항시, 경북 최초로 24시간 장애인 활동지원서비스 시작 24일 포항시의회 추경 통과… 7월부터 중증장애인 3명 대상 24시간 활동지원 예정 포항시 장애인들 “내년도 본예산에 제대로 반영될 때까지 투쟁할 것”   등록일 [ 2020년04월28일 17시06분 ]     23일...
    Date2020.04.29 Views12
    Read More
  14. [비마이너][장애인 교육권③] 장애인교사들, 온라인 개학으로 소외감 증폭

    [장애인 교육권③] 장애인교사들, 온라인 개학으로 소외감 증폭 온라인 개학에 따른 학습 콘텐츠 제작 지원 전무해 교육부에 담당부처조차 없어… 소수인 탓에 목소리 내기도 힘들어   등록일 [ 2020년04월23일 11시24분 ]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아래 코...
    Date2020.04.27 Views10
    Read More
  15. [비마이너]장애인들, 김포시장실 기습 점거 후 시장과 면담

    장애인들, 김포시장실 기습 점거 후 시장과 면담 김포420공투단, 이른 아침 김포시장실 점거해 장애인 정책 요구안 전달   김포시 “부처별 요구안 검토 후 29일에 다시 실무협상하겠다” 약속    등록일 [ 2020년04월22일 18시15분 ]     22일 오전 9시 경, 김...
    Date2020.04.23 Views16
    Read More
  16. [비마이너]장애인차별철폐의 날, ‘평등한 세상’ 꿈꾼 43명의 장애해방열사 기리다

    장애인차별철폐의 날, ‘평등한 세상’ 꿈꾼 43명의 장애해방열사 기리다 2020 장애해방열사 합동추모문화제 ‘기억하라, 투쟁으로!’ 열려 부양의무자 기준, 장애인탈시설, 장애인노동권 다뤄   등록일 [ 2020년04월21일 11시52분 ]     박경석 최옥란열사추모사...
    Date2020.04.23 Views12
    Read More
  17. [비마이너]‘장애인차별철폐의 날’ 장애인들, 장애인 권리 강화 위한 법 제·개정 촉구

    ‘장애인차별철폐의 날’ 장애인들, 장애인 권리 강화 위한 법 제·개정 촉구 420공투단, 19번째 ‘장애인차별철폐의 날’에 사회적 연대 강화하는 투쟁 개최 장애인거주시설 폐쇄 및 탈시설 정책 요구하며 “대통령·여당에 면담 촉구”   등록일 [ 2020년04월20일 2...
    Date2020.04.23 Views14
    Read More
  18. [비마이너]장애계 “시각장애인 안내견 국회 출입, 검토나 허락의 문제 아냐”

    장애계 “시각장애인 안내견 국회 출입, 검토나 허락의 문제 아냐” 국회에서 시각장애인 안내견 국회 출입 논란 자체가 ‘장애인차별’ 장애인당사자, 국회 접근성에 대한 국가적 논의의 계기로 삼아야   등록일 [ 2020년04월20일 15시59분 ]     장애인차별금지...
    Date2020.04.23 Views7
    Read More
  19. [비마이너]‘장애등급제 희생자’ 송국현 사망 6주기에 폭로된 종합조사표의 기만성

      ‘장애등급제 희생자’ 송국현 사망 6주기에 폭로된 종합조사표의 기만성 장애등급제에서 종합조사표로 껍데기만 바뀌어 최대시간 받는 사람, 전국에 한 명도 없어… 다섯의 한 명은 ‘시간 삭감’   등록일 [ 2020년04월18일 12시17분 ]     ‘장애등급제 희생자’...
    Date2020.04.23 Views10
    Read More
  20. [비마이너]20여 년 만에 첫 외출, 참정권 향한 어느 장애인의 여정

    20여 년 만에 첫 외출, 참정권 향한 어느 장애인의 여정 선관위에 투표지원 요청했지만 거부, 결국 IL센터가 편의지원 대신해 “누구나 원하는 곳에서 투표할 수 있도록 참정권 보장해야”   등록일 [ 2020년04월17일 19시21분 ]     근이영양증 장애를 가진 이...
    Date2020.04.23 Views6
    Read More
목록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